최종편집 2019.6.25 화 10:35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 뉴스 > 은행
     
JB금융, 조직 슬림화 단행…인원 30% 감축
2019년 04월 15일 (월) 10:11:37 김은혜 기자 keh@fnplus.co.kr

JB금융그룹(회장 김기홍)은 ‘지주사 조직 슬림화’와 ‘지주 본연의 핵심 기능 강화’를 주 내용으로 하는 지주사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JB금융 지주사는 지난 12일 핵심업무에 집중함으로써 업무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부서를 개편하여 기존 4본부 15부를 4본부 10개부로 축소했다.

 

전체 임직원수는 전북은행 및 광주은행 전출 인원 등 총49명이 감소되고 18명이 신규로 들어옴에 따라 99명에서 68명으로 약30%정도 대폭 슬림화됐다.

 

JB금융지주는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지주사와 자회사간 중복업무를 줄이는 한편 자회사의 자율경영권을 보장하는 방향으로 조직 안정화와 내실 강화를 꾀한다는 전략이다.

 

지주 조직의 슬림화 과정에서 발생되는 인력은 영업력 강화를 위해 자회사에 재배치, 그룹 전체적으로 조직과 인력의 효율적 운영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JB금융지주는 조직의 실질적 ‘업그레이드’를 위한 핵심업무 위주로 조직 ‘슬림화’를 단행하면서도 미래 성장동력 창출을 위해 해외사업지원부를 신설, 그룹의 글로벌 사업전략 부문을 보다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디지털 역량 강화를 위해 지난 2017년 선보인 오픈뱅킹 플랫폼 '오뱅크(Obank)' 추진과  함께 보다 구체적인 디지털 전략을 재수립해 시행할 계획이다.

 

JB금융지주 김기홍 회장은 “지주 본연의 업무에 집중하는 차원”이라며 “비록 조직은 축소되더라도 지주사 본연의 역할을 제대로 수행하고, 자회사 CEO들과의 협의체를 적극 활성화해 자회사들과 신속하고 효율적인 협업으로 시너지를 최대화 하는 방식으로 내실을 다져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금융플러스(http://www.fn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금융플러스 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정기구독신청구독료 보내실 곳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일간금융플러스 | (08298)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3, 413호 (구로동, 선경오피스텔) | Tel. 02-2278-3302 | Fax. 02-2278-3304
발행·편집인: 양해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해철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14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7일
Copyright 2009 금융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nplus.co.kr
금융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