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6.25 화 10:35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 뉴스 > 카드 | 포토뉴스
     
우리카드, 비정규직 180명 정규직 일괄 전환
파견, 사무계약직 180명 정규직 전환
2019년 02월 07일 (목) 16:29:32 김은혜 기자 keh105@fnplus.co.kr
   
 

우리카드(사장 정원재)는 비정규직 근로자 180명을 지난 1일 정규직으로 일괄 채용했다고 밝혔다.

정부의 청년실업 감축과 우리금융그룹의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라는 인사 정책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추진된 이번 채용은 그동안 파견직 및 사무계약직 형태로 근무하던 직원을 대상으로 서류 및 필기, 면접 전형 거쳐 총180명을 선발, 설 연휴를 마치고 7일 첫 출근을 한 것으로 전해졌다.

우리카드는 이번 정규직 전환을 통해 숙련도 높은 인력의 반복되는 이탈로 인한 업무 공백을 막고,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됐으며, 고용 안정성과 근로조건 전반에 대한 향상을 통해 직원들의 조직에 대한 충성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지난해도 우리카드 분사 이래 최대인 100여 명의 신규 직원을 채용해 이달 말 부서배치를 완료했으며, 지난 연말부터는 피씨오프(PC-Off)제를 도입 하는 등 주52시간 근무제 정착을 통해 임직원 워라벨 향상과 경쟁력 확보를 바탕으로 선도카드사로의 도약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며 “가맹점 수수료 인하, 금리 상승에 따른 조달 비용 상승 등 수익성 악화로 인해 경영 환경이 녹록치 않지만 비용절감을 위한 희생보다는 노사간 신뢰가 바탕이 된 단단한 내부 결속이 2019년 어려운 카드사 경영환경을 헤쳐갈 수 있다는 게 경영진의 판단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카드는 지난해 10월 ‘노사 상생 협약’을 통해 ▲비정규직 인력의 정규직 일괄 전환 ▲청년 신규 일자리 확대 ▲근로시간 정상화 등을 추진하기로 합의했다.

김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금융플러스(http://www.fn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금융플러스 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정기구독신청구독료 보내실 곳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일간금융플러스 | (08298)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3, 413호 (구로동, 선경오피스텔) | Tel. 02-2278-3302 | Fax. 02-2278-3304
발행·편집인: 양해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해철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14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7일
Copyright 2009 금융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nplus.co.kr
금융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