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12.12 수 14:38 로그인 | 회원가입 | 자유게시판
> 뉴스 > 속보
     
삼성화재, 제9회 장애청소년 음악회 개최
2018년 11월 15일 (목) 11:21:18 김은혜 기자 keh105@fnplus.co.kr
   
 

삼성화재(사장 최영무)는 14일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제 9회 장애청소년 음악회 ‘뽀꼬 아 뽀꼬’를 개최했다.

뽀꼬 아 뽀꼬는 삼성화재가 장애인먼저실천운동본부, 국립특수교육원과 함께 음악에 재능 있는 장애청소년들에게 교육과 공연기회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장애청소년, 음악 멘토, 삼성화재 직원 및 가족 등 95명으로 구성된 ‘뽀꼬 아 뽀꼬’ 오케스트라와 삼성화재 임직원 합창단은 약 두 시간 동안 ‘오페라의 유령’, ‘아름다운 강산’ 등 총13곡을 연주해 관객들에게 감동적인 하모니를 선사했다.

특히 올해는 ‘세종솔로이스츠’ 최연소 단원인 다니엘 조와의 협연 무대로 화제를 모았다. ‘세종솔로이스츠’는 줄리어드 음악학교 강효 교수가 실력있는 8개국 젊은 연주자들을 초대해 만든 오케스트라이다. 지난 2년간 마스터클래스를 열어 장애학생들의 실력향상에 도움을 줬으며 이번 음악회에도 흔쾌히 재능기부에 나섰다.

삼성화재는 지난 2009년부터 지속적으로 음악에 재능이 있는 장애청소년들의 꿈을 키워주고 있다. 지난 9년간 ‘뽀꼬 아 뽀꼬’ 음악회를 통해 500여 명의 장애 청소년이 음악적 재능을 발굴하고 예술고와 음대에 진학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음악적 재능과 실력이 뛰어난 학생 15명을 선발해 ‘비바챔버 앙상블’을 창단했다. 음악 레슨과 무대경험을 통해 전문연주자로 성장할 수 있도록 삼성화재 임직원들의 급여 일부를 모아 조성한 드림펀드를 통해 지원하고 있다. 

더불어 삼성화재는 매년 장애청소년들의 체계적인 음악 공부를 위해 장학금을 전달해 왔으며, 올해도 ‘뽀꼬 아 뽀꼬’ 음악회에 앞서 3명의 학생이 혜택을 받았다.

한편 삼성화재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손해보험업의 본질에 적합한 사회공헌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특히 시각 장애인을 위한 안내견 사업, 청소년 장애이해 드라마 제작 등 장애인들의 사회적응과 인식개선을 위한 나눔 활동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 금융플러스(http://www.fnpl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금융플러스 소개광고문의제휴문의정기구독신청구독료 보내실 곳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일간금융플러스 | (08298)서울특별시 구로구 공원로3, 413호 (구로동, 선경오피스텔) | Tel. 02-2278-3302 | Fax. 02-2278-3304
발행·편집인: 양해철 | 청소년보호책임자 양해철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0914 | 등록일자 : 2009년 7월 17일
Copyright 2009 금융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fnplus.co.kr
금융플러스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